티스토리 뷰

한줄묵상

상한 심령이 은혜로다

김병균 2020. 5. 20. 06:37

회개할 말 하나 떠오르지 않음은

죄가 없음이 아니라 마음이 굳음 아닌가

 

상하고 통회하는 마음이 일어남은

내 안에 탄식하시는 그분이 계심 아닌가

 

상한 심령 그것이 은혜로다

 

'한줄묵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나님을 앞에 모시고 사는 삶  (0) 2020.05.22
악인의 삶 의인의 삶  (0) 2020.05.21
상한 심령이 은혜로다  (0) 2020.05.20
하나님의 잠잠하심  (0) 2020.05.19
어리석은 길을 고집하는 이유  (0) 2020.05.18
문제는 믿지 못하는 자신이다  (0) 2020.05.16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