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한줄묵상

속죄함의 은혜

김병균 2019.09.11 10:42

죄는 내가 지었는데 값은 그가 치르셨다

그의 제물 되심으로 그의 버려 지심으로 그가 모두 치르셨다

속죄함이 은혜 아닌가 한량없는 은혜 아닌가

 

"아론은 그의 두 손으로 살아 있는 염소의 머리에 안수하여 이스라엘 자손의 모든 불의와 그 범한 모든 죄를 아뢰고 그 죄를 염소의 머리에 두어 미리 정한 사람에게 맡겨 광야로 보낼지니" (레 16:21)

 

'한줄묵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에 지배 당해야 한다  (0) 2019.09.13
속죄함의 은혜  (0) 2019.09.11
노력으로 되는 것이 아니다  (0) 2019.09.10
그의 옷자락  (0) 2019.09.09
힘이 미치는 대로  (0) 2019.09.06
자유를 누리며 노래하라  (0) 2019.09.05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