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한줄묵상

하나님의 슬픔

김병균 2020. 7. 1. 07:50

알면서도 놓지 않는 나의 고집이

하나님을 슬프시게 하고

 

아닌데도 계속 가는 나의 악함이

하나님을 아프시게 하고

 

뻔뻔하게 늘어 놓는 나의 변명이

하나님을 눈물 나게 한다

 

'한줄묵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억하고 믿으라  (0) 2020.07.02
하나님의 슬픔  (0) 2020.07.01
믿음이 드러나는 때  (0) 2020.06.30
한걸음 말씀을 따라  (0) 2020.06.29
나의 연약함이 문제  (0) 2020.06.26
강한 자의 온유함  (0) 2020.06.25
댓글
댓글쓰기 폼